여수와 통하는 NO.1 포탈 여수로 여수와 통하는 NO.1 포탈 여수로
  • 2020년 2월 13일(목) 오늘의 운세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20.02.13 09:18:43
  • 추천 : 0
  • 조회: 13

쥐띠
어떤 일이라도 어울리는 사람이 있기 마련이다. 48년생, 한 사람으로 인해서 분위기를 망칠 수도 있다. 60년생, 낡은 습관에 빠지지 않도록 노력해야 한다. 72년생, 처음엔 힘이 들지만 차츰 나아질 것이다. 84년생, 상대방에게 상처를 주는 말을 하지 않도록 주의할 것.


소띠
이미 큰 추위를 겪었기 때문에 한파도 두렵지 않다. 49년생, 뜻밖의 일로 쉽게 이루어진다. 원하는 바를 얻는다. 61년생, 승산이 없는 싸움이라도 포기하기는 이르다. 73년생, 자신만의 시간을 가지도록 노력해라. 85년생, 잘 모르는 분야에 과감히 도전장을 낼 것.


호랑이띠
옛 것을 지키고 새로운 일은 잠시 미루는 것이 좋다. 50년생, 남을 위하여 봉사하는 날이다. 손익을 따지지 말 것. 62년생, 새로운 것을 너무 좋아하지 말 것. 74년생, 여행은 되도록 피하고 주변 정리에 힘써라. 86년생, 지극한 정성이면 하늘도 감동할 것이다.


토끼띠
마음이 어지럽다. 차분하게 행동해라. 51년생, 친한 사람의 말을 믿고 움직이면 불리하다. 63년생, 어려운 일이 있을 때는 자존심을 버리고 도움을 청하라. 75년생, 금전상으로 약간의 손실이 있겠다. 87년생, 자신의 뜻이 변함 없으면 능히 극복해 나갈 것이다.


용띠
외부의 힘에 의지하면 원하는 것을 이룰 수 없다. 52년생, 잊은 것이 없는지 확인하고 나가라. 64년생, 작은 일에 주저 말고 목표달성에 전념해라. 76년생, 아랫사람의 잘못을 너그럽게 이해해 주어라. 88년생, 승부의 세계는 냉정하단 사실을 인지해라.


뱀띠
명분보다는 실리이고 남보다는 가족이 우선이다. 53년생, 현재 처한 어려움을 경험에 따른 지혜로 극복해야 한다. 65년생, 마음의 상처를 잘 다스려라. 77년생, 결실과 영광의 날이 서서히 다가오고 있다. 89년생, 금전은 얻지만 건강은 잃을 수 있으니 유의해라.


말띠
행운은 예고 없이 찾아 오는 법이다. 기회포착이 중요하다. 54년생, 잊고 지낸 친구들을 만나게 되는 운이다. 66년생, 기대도 안 했던 재물이 들어오게 된다. 78년생, 가족에게 좋은 일이 생기니 내가 즐겁다. 90년생, 미루고 있었던 일이 있었다면 즉시 추진하라.


양띠
기세가 드높아도 한 발 물러서는 지혜를 지녀라. 43년생, 터무니없는 싸움이다. 이젠 자신을 돌아볼 때이다. 55년생, 어려운 일일수록 무리수보다는 정공법을 택해라. 67년생, 안전사고에 주의하고 낯선 사람을 경계해라. 79년생, 젊은 패기를 앞세우면 두려울 것이 없다.


원숭이띠
감성을 길러 흐름에 뒤떨어지지 말라. 44년생, 여러 일을 하기보다는 한가지씩 처리하도록 해라. 56년생, 마음을 달래 줄 벗이 찾아오니 여유를 갖게 된다. 68년생, 뜻이 맞는 친구와 여행을 떠나라. 80년생, 잔정에 마음이 흔들리니 보다 확고한 태도를 가져라.


닭띠
노력의 결실을 거두기까지 시간이 걸린다. 인내심을 갖고 기다리는 지혜를 발휘해라. 45년생, 건강에 좀 더 유의하고 술은 멀리 해라. 57년생, 자기 분수를 끝까지 지켜야 한다. 69년생, 새로운 일의 도모를 제안 받는다. 81년생, 마음에 안 들어도 내색하지 마라.


개띠
방심하지 말고 매사 긴장해야 한다. 46년생, 욕심을 조금만 더 버리면 마음이 편안하다. 58년생, 중요한 일이라면 가급적 차일로 미루는 것이 현명하다. 70년생, 낯선 사람의 제안은 경계할 필요가 있다. 82년생, 남에게 좋은 일 하고 구설수가 생길 수 있다.


돼지띠
계획 없는 막연한 기대로 인해 앞길이 막힌다. 47년생, 어려움은 정면으로 돌파할 것. 59년생, 눈을 부릅뜨고 사방을 지켜보라. 좋은 아이디어가 생긴다. 71년생, 이성 문제는 부드럽게 처리해야 한다. 83년생, 앉아 있으면 손해가 생기니 부지런히 움직여라.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