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와 통하는 NO.1 포탈 여수로 여수와 통하는 NO.1 포탈 여수로
  • 2019년 12월 18일(수) 오늘의 운세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운영자
  • 19.12.18 09:30:42
  • 추천 : 0
  • 조회: 22

쥐띠
하고 싶은 일은 아니지만 일이 없는 것보다는 낫다. 48년생, 빚을 지고 구입하려거든 당장 포기해라. 60년생, 소송 중에 처했다면 승소하며 계약체결에 유리하다. 72년생, 과거지사를 논하는 사람이 있거든 무시해라. 84년생, 한꺼번에 큰 것을 노리면 낭패를 본다.


소띠
마음 태우지 마라. 생각보다 늦게 이루어진다. 49년생, 불로소득을 기대하지 말고 마음을 비워라. 61년생, 작은 것이 쌓여 큰 것을 이루니 차근차근 성취하라. 73년생, 술집 가까이 가지 마라. 오늘은 금주하라. 85년생, 주변에 휩싸이지 말고 본분을 지켜라.


호랑이띠
변화의 속도가 빠르지만 자기 페이스를 유지할 것. 50년생, 여기 저기에서 찾는 전화가 많은 날이다. 62년생, 새로운 것을 너무 좋아하지 말 것. 74년생, 여행은 되도록 피하고 주변 정리에 힘써라. 86년생, 고생 끝에 얻어야만 그 가치를 알 수 있다.


토끼띠
남의 힘에 의지하면 원하는 것을 이룰 수 없다. 51년생, 잊은 것이 없는지 확인하고 나가라. 63년생, 작은 일에 주저하지 말고 목표달성에 전념해라. 75년생, 아랫사람의 잘못을 너그럽게 이해해 주어라. 87년생, 승부의 세계는 냉정하단 사실을 인지해라.


용띠
지친 심신을 달래주고 스스로 격려가 필요하다. 52년생, 오래 지녔던 물건을 잘 보관해야 한다. 64년생, 건강을 위한 투자는 아끼지 말 것. 76년생, 마음에 들지 않더라도 떠날 수 있는 입장은 아니다. 88년생, 흥분하게 되면 모든 것을 잃고 되돌릴 수 없을 것이다.


뱀띠
적당한 선을 지키는 것이 이롭다. 53년생, 원거리 여행이나 이동은 잠시 미루어야 한다. 65년생, 그 무엇보다 내 가족이 우선이라는 생각을 가져라. 77년생, 방황하기 쉬운 운이니 마음의 안정을 취해라. 89년생, 지나친 기대보다는 내실을 다지는 기회로 삼아라.


말띠
대인관계에 대한 스트레스가 적지 않을 것이다. 54년생, 최후의 선택이 중요한 법이다. 막판 뒤집기로 반전을 노릴 수 있다. 66년생, 자기 스스로 어려움을 만들지 말라. 78년생, 남의 의견을 무시하면 안 된다. 90년생, 허전한 마음을 여행이나 운동으로 극복해라.


양띠
언행을 조심하지 않으면 노력이 헛수고가 된다. 43년생, 밝게 사는 방법을 스스로 터득해야 한다. 55년생, 자신의 실력보단 친화력이 더 중요하다. 67년생, 좋은 파트너와 만남이 있겠다. 평소보다 외모에 신경 써라. 79년생, 술로 인해 오점을 남길 수 있으니 유의할 것.


원숭이띠
가까운 곳부터 신경 써야 한다. 오늘만큼은 일찍 귀가하도록 노력해라. 44년생, 일확천금의 꿈은 일찌감치 접도록 해라. 56년생, 작은 일이라고 소홀히 하면 문제가 생긴다. 68년생, 가정의 화목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 80년생, 주위 분위기에 휩쓸리지 말아야 한다.


닭띠
능력미달이지만 도움의 손길이 기다리고 있다. 45년생, 잔 술수는 버리고 공정한 사고방식이 필요하다. 57년생, 밀고 당기는 속에서 타이밍을 잘 잡아야 한다. 69년생, 앞서 나가기보다는 뒤를 보는 여유를 가져라. 81년생, 아직은 포기할 때가 아니니 실망하지 말라.


개띠
얻는 것만큼 잃는 것도 따르니 성급하게 판단하지 말 것. 46년생, 떠도는 소문에 신경을 쓸 필요가 있다. 58년생, 부부간 애정과 가족 간 화목을 위해 노력해라. 70년생, 지나친 근심으로 스스로를 피곤하게 만들지 말라. 82년생, 자신의 페이스를 중요하게 여겨라.


돼지띠
미소와 유연한 자세가 행운을 가져다 준다. 47년생, 마음의 병이 더 큰 문제이다. 59년생, 문화 생활은 자신의 형편을 고려할 것. 71년생, 부모님과 웃어른의 말씀은 무조건 따르는 것이 좋다. 83년생, 어디를 가나 환영 받고 인기를 얻는다. 유흥가는 멀리해라.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글쓰기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